top of page

Solutions Lab

Public·54 members

[[개울>]<<] 하노이 대 포항 20 9월 2023


2010. 5. 19. — 또한 백성기 총장 일행은 17일, 18일 양일간 하노이공대와 하노이국립자연대 ... 3년 만에 돌아온 제3대 무은재학생회장단 '한울' · 해조류를 활용한 ...


'ACL 하노이 원정' 김기동 감독"홈에 돌아온 것 같다... 11시간 전 — 포항은 20일 오후 9시(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 항더이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3-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J조 1차전에서 ... ACL 1차전 앞둔 포항 김기동 감독 "하노이 빠른 선수들 경계" | 연합뉴스김승대(왼쪽)와 김기동 감독(가운데) [포항 스틸러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1차전 베트남 원정 경기를 앞둔 K리그1 포항 스틸러스 김기동 감독이 상대인 하노이FC(베트남)의 스피드에 경계심을 나타냈다. 포항은 20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2023-2024 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J조 1차전 하노이FC와 경기를 치른다. 경기를 하루 앞둔 19일 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한 김기동 감독은 "ACL은 모든 팀이 참가하고 싶은 대회"라며 "한국 대표로 나오게 됐는데 첫 단추를 잘 끼워서 올해도 좋은 성적을 내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베트남 하노이에서 포항 사과 맛을 알리다! 2019. 12. 10. — 이날 행사는 하노이 특판 행사는 포항시가 포항 사과의 베트남 진출 포항은 전국 10대 사과 주산지며 재배농가가 집중되어 있는 서포항(기계 ... 'ACL 하노이 원정' 김기동 감독"홈에 돌아온 것 같다... 11시간 전 — 포항은 20일 오후 9시(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 항더이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3-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J조 1차전에서 ... 어제 호텔로 가면서 익숙했던 길들이 보였다. 원정 갔다가 홈에 돌아온 기분이었다"라며 "선견지명이 있었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든다. 새로운 곳에 와서 경기하는 것보다는 익숙한 곳에서 경기하는게 아무래도 선수들도 편하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김기동 감독이 본 하노이는 어떤 팀일까. 그는 "2016 ACL 플레이오프에서 포항이 상대해봤던 팀으로 알고 있다. 당시에는 팀 이름이 달랐던 것으로 기억한다. 또 베트남리그 최다 우승팀으로 알고 있다. 영상으로 체크했다. 빠른 선수들이 상당히 많다. 그 부분에 대해서 조심하면서 준비를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공격의 핵심' 고영준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차출로 함께하지 못했다. 그럼에도 김기동 감독은 "고영준은 좋은 선수고, 기술적이다. 팀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한국국제교류재단 - 하노이 · 모스크바 · 베를린 · 자카르타 · 일반현황 · 일반현황 · 미션과 비전 · 이사회 구성 · 역대 [뉴스원] 美 하버드대 합창단 크로커딜러스 29일 포항공연. 등록일 ... 'ACL 하노이 원정' 김기동 감독"홈에 돌아온 것 같다... 선견지명이 있었나? " - 머니투데이[OSEN=고성환 기자] "원정 갔다가 홈에 돌아온 기분이었다. 선견지명이 있었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든다. " 포항 스틸러스 김기동 감독이 베트남 원정에서도 홈 경기 같은 기분을 느끼고 있다. 포항은 20일 오후 9시(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 항더이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3-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J조 1차전에서 하노이FC와 맞대결을 펼친다. 경기를 하루 앞두고 공식 기자회견이 열렸다. 마이크를 잡은 김기동 감독은 "ACL은 모든 팀이 참가하고 싶은 대회"라며 "한국 대표로 나오게 됐는데 첫 단추를 잘 끼워서 올해도 좋은 성적을 내도록 준비하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베트남 원정 경기이긴 하지만, 하노이는 포항이 동계 전지훈련도 치렀던 나름 익숙한 장소다. 김기동 감독은 "하노이에서 한국 프로 팀이 전지훈련을 한 건 우리가 처음으로 알고 있다. 스포키: 포항, 9일 베트남 하노이로 전지훈련 출발... "팬들 위해 더 높은 곳 바라볼 것"포항, 9일 베트남 하노이로 전지훈련 출발... "팬들 위해 더 높은 곳 바라볼 것" [OSEN=노진주 기자] 프로축구 포항스틸러스가 베트남 하노이로 3년 만의 해외전지훈련을 떠난다. 포항 선수단은 1월 9일 오전 9시 10분 인천공항에서 아시아나항공 OZ729편으로 출국, 베트남 하노이에서 2023 시즌을 위한 담금질에 돌입한다. 김기동 감독의 지도 아래 한 시즌을 잘 이겨내기 위한 체력 강화와 선수간 손발 맞추기에 중점을 두고 훈련을 진행할 계획이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지난 2020년 태국 부리람 이후 해외전지훈련을 진행하지 못했던 포항은 3년 만의 해외전지훈련지로 베트남 하노이를 낙점했다. 김기동 감독은 "하노이에서 한국 프로 팀이 전지훈련을 한 건 우리가 처음으로 알고 있다. 어제 호텔로 가면서 익숙했던 길들이 보였다. 원정 갔다가 홈에 돌아온 기분이었다"라며 "선견지명이 있었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든다. 새로운 곳에 와서 경기하는 것보다는 익숙한 곳에서 경기하는게 아무래도 선수들도 편하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김기동 감독이 본 하노이는 어떤 팀일까. 그는 "2016 ACL 플레이오프에서 포항이 상대해봤던 팀으로 알고 있다. 당시에는 팀 이름이 달랐던 것으로 기억한다. 또 베트남리그 최다 우승팀으로 알고 있다. 영상으로 체크했다. 빠른 선수들이 상당히 많다. 그 부분에 대해서 조심하면서 준비를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공격의 핵심' 고영준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차출로 함께하지 못했다. 그럼에도 김기동 감독은 "고영준은 좋은 선수고, 기술적이다. 팀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하지만 포항은 고영준이 빠졌다고 흔들리는 팀이 아니다. 고영준 없이 치른 경기가 많았다. 포항대, 중단됐던 '한국어 연수과정' 시작 2023. 4. 19. — 특히 국제교육개발원(원장 강명수)이 개설한 '한국어 연수 과정'에 입학한 29명을 대표해서 쩐반르엉(베트남 하노이)가 입학선서를 하며 배움의 열정을 ... 올해 1월 베트남 하노이에서 전지훈련을 지휘한 김 감독은 "한국 프로팀이 하노이에서 전지훈련을 한 것은 우리가 처음으로 안다"라며 "익숙한 곳에서 경기하는 게 선수들도 편할 것"이라고 다시 찾은 하노이에 대한 느낌을 전했다. 그는 하노이FC에 대해 "2016년 플레이오프에서 포항이 상대했던 팀"이라며 "베트남 리그 최다 우승팀이고, 빠른 선수들이 많아서 그런 부분에 조심하면서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영준의 아시안게임 차출을 두고 "고영준은 기술적으로 좋은 선수로 팀에 큰 도움을 준다"면서도 "하지만 고영준이 없다고 흔들리는 팀이 아니기 때문에 다른 선수들의 활약을 기대한다"고 답했다. 김기동 감독은 'ACL에서 K리그 팀이 베트남 팀에 졌던 기록이 없다'는 말에 "그런 부분은 생각하지 않았다"며 "원정이라 힘든 경기가 되겠지만 준비를 잘하면 좋은 결과를 가져갈 수 있을 것"이라고 의지를 다졌다. 함께 인터뷰에 나온 김승대는 "감독님과 처음 함께하는 ACL"이라며 "원정에서 첫 승이 중요한 만큼 승리와 함께 돌아가도록 준비하겠다"고 다짐했다. J조는 포항과 하노이 외에 우라와(일본), 우한(중국) 등 4개 팀이 경쟁한다. 포항의 첫 홈 경기는 10월 4일 우한 전이다. 포항 사과, 베트남 하노이 마트서 '한류 열풍'…특판 행사 열어포항시는 8일부터 베트남 하노이 시내 대형마트 3개 매장에서 포항 사과 특판 행사를 하고 있다. 경북 포항 사과가 베트남 하노이에서 인기 절정을 누리고 있다. 포항시는 지난 11월 말 베트남으로 2019년산 사과 13t을 수출한데 이어 최근에는 한류 열풍의 중심인 수도 하노이에서 포항 사과 특판 행사를 열고 포항의 맛을 알리는데 성공했다. 하노이 특판 행사는 포항시가 포항 사과의 베트남 진출 교두보 확보를 위해 경북통상, 서포항농협과 함께 추진한 행사로, 지난 8일부터 하노이 시내 대형마트 3개 매장에서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신흥 소비국으로 급부상 중인 베트남에서 개최하는 포항시 최초의 신선농산물 특판 행사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고, 첫 행사부터 성황을 이룬 만큼 향후 베트남 사과 수출이 대폭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포항은 전국 10대 사과 주산지며 재배농가가 집중돼 있는 서포항(기계, 죽장, 기북)지역은 내륙산간 지역으로 일교차가 크고 일조량이 많아 사과 고유의 아삭한 식감은 물론 단맛과 신맛의 비율이 적당해 동남아에서 선호도가 높다. 포항스틸러스, 베트남 전지훈련…2023 시준 담금질 2023. 1. 9. — 한편 9일 출국한 포항은 베트남 하노이에서 1월 28일까지 훈련 후 귀국해 포항스틸러스, 제8대 이종하 단장 취임 · 포항스틸러스, 2023년도 선수단 ...


About

Welcome to the group! You can connect with other members, ge...
Group Page: Groups_SingleGroup
bottom of page